2022년 06월 26일

청와대, “중국과 요소수 협상 결과 발표.. 국민들 걱정 안 해도 돼”

10일 오전 청와대 박수현 국민소통수석이 요소수 부족 사태와 관련해 “오늘 중 정부에서 국민께 말씀드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”고 밝혔다.

박 수석은 이날 오전 TBS라디오 ‘김어준의 뉴스공장’ 인터뷰에서 “외교부 등 정부에서 요소수 시기와 물량도 알려드릴 것”이라며 이같이 말했다.

박 수석은 “수출 절차에 상당한 진전이 있다”며 “지난 9일 대통령이 국무회의에서 말씀드린 대로 국민께 불안해하지 않으셔도 된다는 말씀을 자신 있게 드릴 수 있다”고 말했다. 이어 “언론에서 ‘왜 정부가 늦장 대응했냐’고 비판하는데 달게 받겠다”며 “하지만 지금은 공급망 시대이고 국제분업이 이뤄질 수밖에 없지 않냐”고 설명했다.

NEWSIS

이어 “마스크도, 방역도, 백신도 걱정을 잘 받아들이고 최선을 다해 노력한 결과 세계적 수준에 도달하고 있는 게 아니겠느냐”며 “이번에도 이런 걱정을 끼쳐드린 건 죄송하지만 정부는 최선을 다해 해결하려 노력하고 있고 너무 당황하지 않으셔도 되겠다는 말씀을 오늘은 분명히 드릴 수 있다”고 덧붙였다.

또, “국내 기업도 요소나 요소수를 한 달, 두 달, 세 달 이렇게 중장기적으로 비축 물량을 갖고 대비가 돼 있는데 대란이라고 국민 불안을 부추기니 매점매석이 일어나고 수급 차질이 생기는 요인도 있다”고 말했다.

박 수석은 “내일 임시 국무회의가 예정됐는데 여기서 정부 조치가 의결될 것”이라며 “이번 수급 불안을 통해 공급망 시대의 수급 불안이라는 교훈을 얻고 이 문제를 중장기 대책까지 계속 살펴보려 한다”고 밝혔다.

당장 오늘 정부 발표를 국민께서 보면 ‘문제가 없겠구나’ 하는 것은 아시게 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최신기사

많이 본 기사

관련기사